2020.05.26 (화)

  • 구름많음동두천 14.0℃
  • 흐림강릉 19.1℃
  • 박무서울 13.0℃
  • 박무대전 15.7℃
  • 흐림대구 17.0℃
  • 흐림울산 17.6℃
  • 박무광주 15.7℃
  • 박무부산 17.7℃
  • 흐림고창 14.2℃
  • 흐림제주 16.9℃
  • 구름많음강화 12.4℃
  • 흐림보은 13.1℃
  • 흐림금산 14.0℃
  • 흐림강진군 15.7℃
  • 흐림경주시 15.7℃
  • 흐림거제 16.3℃
기상청 제공

사회

정부 “코로나19 재양성자, 감염력 있다는 근거 확인되지 않아”

바이러스 배양검사 모두 음성…‘재양성자’ 용어는 ‘PCR 재검출’로 변경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이하 ‘코로나19’)에서 완치된 후 다시 확진 판정을 받은 재양성자에게 감염력이 있다는 근거가 확인되지 않은 것으로 밝혀졌다.


윤태호 중앙사고수습본부 방역총괄반장(보건복지부 공공보건정책관)은 18일 정례브리핑에서 이 같이 설명하며 “앞으로 재양성자는 직장, 학교 등에 복귀한 경우 음성 결과를 확인하지 않아도 되는 것으로 지침을 변경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태원 클럽 사태와 관련해 “환자 발생 추이는 점차적으로 안정화되고 있다”면서 “다만, 4차 감염이 이미 나타났고 11개 시도에서 환자가 발생하는 등 그 확산 범위가 광범위해 여전히 긴장의 끈을 놓을 수 없는 상황”이라고 강조했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는 코로나19 재양성 확인 사례가 지속적으로 발생함에 따라 지난 달 14일부터 재양성자에게 확진환자에 준하는 조치를 시행해왔다.


그러나 재양성자 접촉자를 조사한 결과 현재까지 재양성 시기에 접촉한 것만으로 신규 감염된 사례는 확인되지 않았으며, 재양성자 호흡기 검체에 대한 바이러스 배양검사 결과 모두 음성을 확인했다.


이 결과에 대해 윤 반장은 “재양성자 및 접촉자에 대한 적극적인 감시, 역학조사 및 바이러스학적 검사 결과 재양성자에게 감염력이 있다는 근거는 확인되지 않았다는 의미”라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중대본은 재양성자 관리 방안을 변경해 안내하기로 하고, 19일 0시부터 현재 시행하고 있는 확진 환자의 격리 해제 후 관리 및 확진환자에 준하는 재양성자 관리 방안 적용을 중단하기로 결정했다.


또한 재양성자 관리 방안을 변경·시행하면서 격리해제 후 관리 중인 자와 기존 격리자에도 소급 적용하고, 직장이나 학교 등에 격리 해제 후 복귀 시 PCR 검사 음성 확인을 요구하지 않도록 할 방침이다.


특히 앞으로 ‘재양성자’ 용어는 ‘격리 해제 후 PCR 재검출’로 변경하는데, 다만 재양성자 발생 시 보고 및 사례조사와 접촉자에 대한 조사 등은 현행대로 유지해 나갈 예정이다.


한편  윤 반장은 “지금까지 이태원 클럽과 관련한 검사는 총 6만 5000건 이뤄졌다”며 “하루 평균 10명 내외로 환자가 발생하는 등 발생 추이는 점차적으로 안정화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4차 감염과 11개 시도에서 환자가 발생하는 등 광범위한 확산 범위는 물론, 방역당국이 모두 파악하지 못한 조용한 전파자가 지역사회에 존재할 가능성도 여전히 있다”고 강조했다.


이에 윤 반장은 “4월 24일~5월 6일 이태원 일대를 방문하고 아직 검사를 받지 않은 분이 있다면 지금이라도 검사를 받아주실 것을 당부드린다”면서 “국민 여러분들께서도 일상에서 생활 속 거리두기 수칙을 철저히 지켜주시기 바란다”고 요청했다.


<자료출처=정책브리핑 www.korea.kr>




전국

더보기
고흥군, 관내 마을회관 및 경로당 25일 전면 개방 고흥군(군수 송귀근)은 코로나19 감염방지를 위해 그동안 휴관했던 관내 마을회관 515개 소 및 경로당 640개 소를 25일부터 전면 개방했다고 밝혔다. 군에서는 정부 방역방침이 사회적 거리 두기에서 생활 방역체계로 전환되는 시점부터 마을회관 및 경로당 개방을 13일로 검토했으나, 이태원클럽 발 감염확산으로, 개방 일자에 대한 깊이 있고 세심한 검토를 거쳐 21일 일부 사회복지시설 운영을 시작으로 25일 마을회관 및 경로당 전면개방을 해 지역 어르신들의 이용에 불편이 없도록 했다. 또한 그동안 마을회관 및 경로당 운영 재개에 맞춰 마을 어르신들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손소독제, 마스크 및 방역물품을 사전에 배부했으며, 홍보물 부착, 방역지침 안내, 시설관리 책임자 지정, 비상 연락망 체계를 유지하는 등 코로나 확산방지를 위해 적극적으로 대응해왔다. 송귀근 군수는 25일 고흥·점암·포두 분회경로당 3개 소를 우선 방문해 그동안 코로나19로 답답해하셨던 어르신들을 위로·격려하면서 "우리 군은 군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협조로 코로나19 청정지역을 유지하고 있으나, 경로당의 경우 감염병에 취약한 어르신들이 이용하는 시설인 만큼 방역 소독을 철저히 하고, 어르신들의 감

피플

더보기
‘2020년 방송통신 국민정책참여단’ 30명 출범 국민이 생활 속에서 체감할 수 있는 정책을 만들기 위해 방송통신 국민정책참여단이 출범한다. 방송통신위원회는 21일 정부과천청사에서 ‘2020년 방송통신 국민정책참여단 출범식’을 열고 새로 구성된 30명의 국민정책참여단 위원들에게 위촉장을 수여했다고 밝혔다. ‘방송통신 국민정책참여단’은 범정부적인 정부혁신의 일환으로 방송통신 정책과정에 일반시민과 관련 정책수요자들이 참여하여 함께 정책을 고민하고 개선하는 시민 참여조직이다. 이번에 출범한 국민정책참여단은 방통위 정책에 대한 국민의 직접참여 통로를 만들어 이를 통해 국민이 생활속에서 체감할 수 있는 혁신성과를 이끌어 내고자 조직됐다. 방통위는 ▲시청자위원회 운영개선 ▲불법스팸 방지 규제 개선 ▲방송콘텐츠 가치정보 분석·제공 서비스 개선등 국민생활과 밀접한 3개 과제 정책개선을 위해 30명의 국민정책참여단을 구성, 정책현장 방문 및 국민 인터뷰와 브레인스토밍 등의 활동을 추진할 예정이다. 표철수 방통위 부위원장은 위원들에게 위촉장을 수여하면서 “국민들이 체감하고 공감하는 아이디어의 발굴과 정책개선이 이루어 질 수 있도록 역동적인 활동을 해 줄 것”을 당부하면서 “방통위도 국민이 중심되는 방송통신의 실현을 위해 더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