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5 (금)

  • 구름조금동두천 27.4℃
  • 구름조금강릉 21.6℃
  • 구름많음서울 28.6℃
  • 구름많음대전 29.8℃
  • 구름많음대구 29.1℃
  • 구름많음울산 24.4℃
  • 구름많음광주 31.3℃
  • 구름조금부산 24.2℃
  • 맑음고창 25.2℃
  • 박무제주 21.0℃
  • 구름조금강화 22.2℃
  • 구름많음보은 28.6℃
  • 구름많음금산 29.1℃
  • 구름많음강진군 26.6℃
  • 구름많음경주시 27.7℃
  • 구름조금거제 26.0℃
기상청 제공

경제

코로나19로 제조업 생산 ↓…서비스업·소비는 반등

소비판매 3월 대비 5.3% 증가…기재부 “5~6월 재난지원금·생활방역 효과 등 반영”

지난달 국내 제조업 생산이 감소한 반면 서비스업 생산과 소비는 반등한 것으로 나타났다.


코로나19 확산 완화로 2∼3월 위축됐던 서비스업 생산과 소매 판매는 일부 반등했지만 미국, 유럽의 코로나 확산에 따른 수출 급감으로 제조업 생산은 감소했기 때문이다.


통계청이 29일 발표한 4월 산업활동동향에 따르면 4월 전산업생산은 서비스업에서 증가했지만 광공업 등의 생산이 줄어 전월대비 2.5% 감소했다. 전년 동월대비로는 5.0% 감소했다.


광공업 생산은 기계장비 등에서 증가했지만 반도체(-15.6%), 자동차(-13.4%) 등이 줄어 전월대비 6.0% 감소했다. 전년 동월대비로는 4.5% 감소했다. 한편 제조업 평균 가동률도 68.6%로, 5.7%포인트 하락했다.


반면 서비스업 생산은 운수·창고 등에서 감소했으나, 숙박·음식점(12.7%), 교육(2.8%) 등이 늘어 전월대비 0.5% 증가했다. 전년동월대비로는 6.1% 감소했다.


소매판매는 의복 또는 준내구재(20.0%) 승용차 등 내구재(4.15), 화장품 등 비내구재(1.6%) 판매가 모두 늘어서 전월대비 5.3% 증가했다.


소매업태별 판매를 보면 전년동월대비 무점포소매(18.1%), 승용차 및 연료소매점(9.3%) 등은 늘었지만, 면세점(-49.1%), 백화점(-14.3%) 등은 감소했다.


설비투자는 자동차 등 운송장비 및 컴퓨터 사무용기계 등 기계류 투자가 모두 늘어 전월대비 5.0% 증가했다.


전년동월대비로는 1.4% 증가했다.


국내기계수주는 전기업 등 공공에서 증가했지만 운수업 등 민간에서 줄어 전년동월대비 0.2% 감소했다.


건설업체가 실제 시공한 실적인 건설기성은 토목은 증가했으나 건축공사실적이 줄어 전월대비 2.4% 감소했다. 전년동월대비로는 2.7% 감소했다.


건설수주는 주택, 사무실, 점포 등 건축 및 기계설치 등 토목에서 모두 줄어 전년동월대비 44.9% 감소했다.


현재 경기 상황을 보여주는 동행지수 순환변동치는 수입액이 증가했으나, 서비스업생산지수, 비농림어업취업자수 등이 감소, 전월대비 1.3%p 하락했다.


향후 경기국면을 예고해주는 선행지수 순환변동치는 수출입물가비율, 기계류 내수 출하지수 등이 증가했으나, 경제심리지수·코스피 등이 감소해 전월대비 0.5%포인트 하락했다.



통계청 관계자는 “앞으로 5-6월에 생활방역으로 전환되고 재난지원금 등 지급의 정책효과가 서비스업생산과 소매판매 부문의 통계에 반영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자료출처=정책브리핑 www.korea.kr>




전국

더보기

피플

더보기
6월의 ‘6·25전쟁영웅’ 장철부 육군 중령…독립군 유격대장 출신 올해 6월의 ‘6·25 전쟁영웅’으로 독립군 유격대장 출신인 장철부 육군 중령이 선정됐다. 보훈처가 선정한 장철부 소령은 한강전투, 공주전투 등 각종 전투에서 혁혁한 공을 세웠으며, 청송전투서 영웅다운 최후를 맞이한 것으로 알려졌다. 국가보훈처는 29일 올해 6월의 ‘6·25전쟁영웅’으로 장철부 육군 중령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장 중령은 1921년 평안북도 용천에서 태어나 1944년 일본 주오대학교 법학과 재학 중 일본군 학도병으로 끌려가 중국 전선에 투입됐으나, 일본군의 일원으로 싸워야 하는 치욕감을 견디지 못하고 2번의 탈출을 시도한 끝에 대한민국임시정부로 망명했다. 이후 자신의 일생을 조국의 독립에 바치기로 결심하고 본명 김병원을 장철부로 개명한 후 한국광복군에 입대, 제1지대 제1구대 유격대장으로 항일무장투쟁을 전개했다. 또한 장 중령은 군사방면에서 독립운동을 체계적으로 전개하기 위해 김구 선생의 추천으로 중국 황포군관학교 기병과에 입교하여 졸업했다. 귀국 후 1948년 육군사관학교 5기로 임관한 그는 계속 학교에 남아 중대장, 전술학 교관 등을 지냈으며, 독립기갑연대 창설과 함께 기병대대장으로 근무하다가 6·25전쟁을 맞게 됐다. 당시 소령이었던 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