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14 (수)

  • 맑음동두천 9.1℃
  • 맑음강릉 14.0℃
  • 맑음서울 12.4℃
  • 맑음대전 9.4℃
  • 구름조금대구 11.2℃
  • 구름조금울산 12.9℃
  • 구름조금광주 12.4℃
  • 구름조금부산 14.3℃
  • 구름많음고창 10.6℃
  • 맑음제주 16.2℃
  • 맑음강화 13.1℃
  • 구름조금보은 5.2℃
  • 구름조금금산 6.9℃
  • 구름많음강진군 11.0℃
  • 구름조금경주시 10.6℃
  • 구름조금거제 13.9℃
기상청 제공

전국

충남교육청, 등교수업 확대에 따른 방역 물품·인력 지원

URL복사

 

충남교육청(교육감 김지철)은 학습 격차 해소를 위한 등교수업 확대에 따라 도내 유·초·중·고·특수학교에 40억원 상당의 방역물품과 1천682명의 방역 인력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등교수업 확대에 따라 각급 학교에 방역물품과 소독 용품 구매비를 지원해 학교 방역 체계를 더욱 강화한다.

 

방역물품은 비말 차단용 마스크 300만 장을 구매해 학생 개인당 10장, 손 소독제는 7만8천 개를 구매해 학급당 6개를 지원했다.

 

아울러 16억원 상당의 방역물품 구매비를 추가 지원해 학교 여건에 맞는 방역을 시행할 수 있도록 했다. 향후 12억원 상당의 방역물품을 추가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등교수업 확대 이후 교원의 교육 활동 지원, 학생의 안전한 학교생활 보장, 학사 운영의 조기 안정화를 위해 1천682명의 방역 인력을 지원한다. 학생 수에 따라 학교당 1명(200명 미만)에서 7명(1천명 이상)까지 지원한다.

 

방역 인력 지원 예산은 20억원 상당이며, 운영 기간은 올해 12월까지이다. 지원 인력은 등하교 시 발열 체크, 방역용품 관리, 보건교실 운영 지원 등의 방역 활동을 담당한다.

 

더불어 수업 시간 외 쉬는 시간 학생 간 일정 거리 유지, 마스크 착용, 급식소 이용 질서 유지, 비말 및 접촉 감염 예방 활동 등의 생활지도도 교사들과 함께한다.

 

김지철 교육감은 "등교수업을 확대하면서 코로나19뿐만 아니라 겨울 독감 등 다른 감염병 확산도 걱정해야 한다"며 "이에 대한 각별한 주의와 철저한 방역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학교 방역에 빈틈이 발생하지 않도록 방역 인력과 방역 물품을 적기에 지원해 학생과 교직원이 안전하게 학교생활을 할 수 있도록 교육청의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충남교육청은 등교수업을 확대하기 위해 오는 19일부터 초·중·고 학생 수 900명 이하 학교는 전면 등교를 시행하고, 유치원과 특수학교는 학생 수 관계없이 매일 등원(교)한다고 밝혔다.

 

<자료출처 : 충청남도교육청>




전국

더보기

피플

더보기
박양우 문체부 장관 “문화·예술로 코로나 우울 이겨내자”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2020 에든버러 문화장관회의’에서 한국의 코로나19 방역과 문화예술의 중요성을 소개한다. 오는 22일부터 26일까지 열리는 ‘2020 에든버러 문화장관회의’는 ‘코로나19 상황 아래 문화의 변혁적 힘’을 주제로 코로나19 확산 상황을 고려해 온라인 방식으로 개최된다. 이번 영상 연설은 한국 정부의 성공적인 코로나19 감염병 확산 방지를 비롯한 문화예술 분야 방역과 지원 대책에 깊은 인상을 받은 문화장관회의 주최 측의 요청으로 이뤄졌다. 문체부는 지난 6월 3일에도 영국 디지털문화미디어체육부 올리버 다우든 장관의 요청으로 한영 문화장관 간 화상회의를 통해 문화예술 분야 방역 경험과 코로나19 관련 지원정책을 공유한 바 있다. 박양우 장관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국립문화예술기관의 온라인 공연·전시와 방탄소년단(BTS)의 ‘방방콘’ 등 비대면 문화예술 활동 사례를 소개하며 “4차 산업혁명시대의 새로운 기술과 문화예술 콘텐츠가 함께 한다면 코로나19와 같은 세계적 위기 속에서도 새로운 문화예술의 장을 열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우리나라의 개인방역 5대 기본수칙인 ‘거리는 멀어져도, 마음은 가까이’라는 말처럼 코로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