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5 (토)

  • 구름많음동두천 26.7℃
  • 맑음강릉 31.6℃
  • 박무서울 27.0℃
  • 구름많음대전 29.7℃
  • 구름많음대구 30.6℃
  • 구름많음울산 29.3℃
  • 구름많음광주 29.0℃
  • 흐림부산 26.1℃
  • 구름많음고창 28.7℃
  • 구름많음제주 28.3℃
  • 흐림강화 24.5℃
  • 구름많음보은 27.8℃
  • 구름많음금산 28.9℃
  • 구름많음강진군 27.7℃
  • 구름많음경주시 29.3℃
  • 구름많음거제 24.5℃
기상청 제공

국제

김포-하네다 하늘길 29일 운항 재개…주 8회 운항

한일 정부간 합의…7월부터는 운항 횟수 증편 추진

코로나19 사태로 운항이 중단됐던 김포-하네다 항공 노선이 오는 29일부터 운항을 재개한다.


국토교통부, 외교부, 문화체육관광부는 김포-하네다 노선을 6월 29일부터 재개하기로 일본측과 합의하고, 방한관광객 환대캠페인 등을 시행할 계획이라고 22일 밝혔다.


김포-하네다 노선은 2003년 운항을 개시한 이후 대표적인 한-일 비즈니스 노선으로 자리 잡았으며, 양국 수도로의 접근성이 우수해 성수기 탑승률이 98%에 육박하는 황금노선이었으나 코로나19로 인해 2020년 3월 이후 운항이 중단된 상태였다.


윤석열 대통령은 취임 직후인 지난달 11일 한일 의원연맹 회장을 면담한 자리에서 한일 관계 회복 의지를 밝히면서 양국 교류 활성화를 위해 조속히 김포-하네다 노선을 재개할 필요성을 강조한 바 있다.


이에 국토부는 지난 5월 김포공항 국제선 재개 준비를 완료하고 김포-하네다 노선을 이른 시일 내에 복원하기 위해 외교부와 함께 일본 국토교통성·외무성과 긴밀히 협의를 진행해 왔다.


지난 21일 양국 항공당국은 화상회의를 통해 29일에 김포-하네다 노선을 재개하고 일주일에 8회 운항하는 것으로 합의했다.


대한항공은 수·토요일, 아시아나항공은 수·금요일에 각각 주 2회 김포-하네다 노선을 운항한다. 일본항공과 전일본공수도 각각 주 2회씩 운항한다.



양국은 운항횟수를 수요 증가 추세, 항공사 준비상황 등을 고려해 7월부터 점차 늘릴 계획이다.


또 2020년 4월 중단된 관광목적 단기방문 비자 발급도 올해 6월부터 재개됨에 따라 김포-하네다 노선을 이용한 방한관광도 가능해진다.


문체부는 이번 노선 운항 재개를 계기로 김포공항 내 외국인 관광객 환대부스를 열어 방한관광 재개 메시지를 적극적으로 확산할 계획이다.


하반기에는 일본 주요 도시에서 한국관광 설명회를 개최하고, 현지 여행박람회 등을 계기로 양국 관광업계 간 네트워크 복원을 촉진하는 등 일본 방한관광시장의 활성화와 국내 관광산업 재건을 집중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원희룡 국토부 장관은 “김포-하네다 노선은 서울과 도쿄를 잇는 양국 교류의 상징성이 높은 노선”이라며 “운항 재개로 한일간 교류를 다시 활성화 시킬 수 있는 마중물 역할을 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피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