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9 (화)

  • 흐림동두천 25.2℃
  • 흐림강릉 29.5℃
  • 서울 25.3℃
  • 흐림대전 29.6℃
  • 흐림대구 31.5℃
  • 흐림울산 30.1℃
  • 구름많음광주 31.1℃
  • 구름많음부산 31.8℃
  • 흐림고창 31.3℃
  • 구름많음제주 35.1℃
  • 흐림강화 25.2℃
  • 흐림보은 28.1℃
  • 흐림금산 29.8℃
  • 구름많음강진군 31.8℃
  • 흐림경주시 30.2℃
  • 구름많음거제 31.0℃
기상청 제공

국제

‘간편인증’으로 외교부 온라인 영사민원서비스 이용 가능

카카오·네이버 등 8종…내년 재외국민용 비대면 인증수단 도입 예정

외교부는 3일부터 민간 간편인증 수단으로도 외교부의 대표 온라인 영사민원서비스인 ‘영사민원24’와 ‘온라인 아포스티유’를 이용할 수 있다고 밝혔다.


‘영사민원24’(consul.mofa.go.kr)는 여권 재발급 신청, 재외국민 등록, 재외공관 방문예약 등 26종의 영사민원을 온라인으로 처리할 수 있는 서비스로 지난 2019년 4월부터 운영되고 있다.


‘온라인 아포스티유’(apostille.go.kr)는 주민등록등본, 가족관계증명서, 예방접종증명서 등 주요 41종 공문서를 해외 122개국에서 제출할 때 필요한 아포스티유 인증서를 온라인으로 발급받을 수 있는 서비스다.


기존에는 이와 같은 서비스 이용을 위한 인증 수단으로 공동인증서, 국내 휴대전화 또는 신용카드만 가능했다.


하지만 앞으로 카카오·네이버·토스·페이코·통신사패스·삼성패스·KB국민은행·신한은행 등 8가지 민간 간편인증 수단으로도 재외국민등록부등본, 여권정보증명서, 아포스티유 인증서 등을 편리하게 발급받을 수 있게 된다.



외교부는 재외국민이 보다 편리하게 국내 온라인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다양한 본인확인 수단 도입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지난 6월 10일에는 국내 휴대전화가 없는 재외국민도 국내 금융계좌만 있으면 금융인증서를 발급받아 영사민원24를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내년에는 실물 여권정보 기반의 안면인식과 해외 체류 정보를 활용한 재외국민용 비대면 인증수단을 도입할 예정이다.





전국

더보기

피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