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5.30 (화)

  • 흐림동두천 26.1℃
  • 구름많음강릉 19.3℃
  • 구름많음서울 26.6℃
  • 구름조금대전 25.6℃
  • 구름많음대구 21.7℃
  • 울산 19.8℃
  • 흐림광주 22.4℃
  • 흐림부산 19.6℃
  • 구름많음고창 25.3℃
  • 흐림제주 23.6℃
  • 구름많음강화 24.3℃
  • 구름많음보은 22.1℃
  • 구름많음금산 24.3℃
  • 흐림강진군 21.4℃
  • 흐림경주시 19.3℃
  • 흐림거제 18.2℃
기상청 제공

영남

부산시, 일본 오사카서 단독 트래블마트와 설명회 열어

 

부산시(시장 박형준)와 부산관광공사(사장 이정실)는 25일 일본 오사카에서 양 도시 간 관광교류를 위한 부산 트래블커넥트 인 오사카 (Busan Travel Connect in Osaka)라는 이름으로 트래블 마트 및 관광설명회를 개최했다고 26일 밝혔다.

 

부산관광홍보를 위해 개최된 이 행사는 부산 소재의 여행사, 호텔, 관광지 시설, 면세점 등 13개사가 관광공사와 공동 참여해 오사카에서 진행됐다.

 

5월 23일부터 이틀간 일본의 여행사, 식품업체, 무역업체 등 부산 업계와 공동 사업을 벌일 수 있는 곳과 업무협의를 가졌다.

 

25일에는 오사카 및 나고야에 주재하고 있는 여행사, 항공사, 언론사 등 70여 개 업체, 150여 명을 초청해 부산 업계와 교류하는 트래블마트 및 설명회 행사도 진행했다.

 

특히 설명회에서는 최근 부산시와 공사가 개발한 비짓부산패스(관광패스의 일종)와 해외 여행사를 직접 지원할 수 있는 인센티브에 대한 관심이 뜨거웠다.

 

일본은 부산의 가장 큰 외국인 관광객 시장으로 코로나 이전의 2019년 기준으로 부산을 방문한 외국인 269여만 명 중 일본은 58여만 명 방문해 가장 높은 관광객 유입 국가였으며, 올해 2023년 3월까지 발표된 공식 자료에도 일본은 가장 높은 구성비 (약 17%)를 보이고 있어, 부산에 있어 여전히 가장 큰 관광시장이다.

 

코로나 이후 관광객 유치를 위해 도시 간 경쟁이 치열한 이때, 그만큼 일본 내에서 부산시의 관광 마케팅과 업계 간 교류는 중요할 수 밖에 없다는 것이 공사의 설명이다.

 

이정실 부산관광공사 사장은 "오사카는 지리적으로나 역사적으로 부산과는 밀접한 관계를 맺고 있는 부산이 협력해야 할 중요한 시장"이라며, "이번 행사를 통해 부산과 오사카는 한층 더 깊은 관계를 맺고 우호를 다질 수 있는 기회였고, 이를 발전시켜 긴밀히 교류해 관광객 유치 및 시장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피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