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28 (금)

  • 흐림동두천 25.0℃
  • 흐림강릉 27.7℃
  • 흐림서울 26.6℃
  • 구름조금대전 27.6℃
  • 구름많음대구 27.3℃
  • 구름많음울산 25.8℃
  • 흐림광주 26.5℃
  • 흐림부산 26.1℃
  • 구름많음고창 26.5℃
  • 구름많음제주 26.9℃
  • 흐림강화 26.7℃
  • 흐림보은 24.2℃
  • 흐림금산 25.4℃
  • 구름조금강진군 26.3℃
  • 구름많음경주시 24.8℃
  • 흐림거제 25.7℃
기상청 제공

피플

조명래 환경부 장관, 아프리카돼지열병 대응 현장 점검

지자체 멧돼지 관리 등 현황 점검…철저 대응 당부

조명래 환경부 장관은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경기도 파주, 연천에서 발생함에 따라 19일 오전 아산시에 있는 멧돼지 포획시설을 찾아 대응상황을 점검했다.


이번 방문은 지자체의 멧돼지 관리 및 남은 음식물 관리 현황을 점검하고, 철저한 조치를 당부하기 위해 이뤄졌다.


조 장관은 멧돼지 포획시설을 점검하고, 지자체 등 관계자들에게 설사 멧돼지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생하더라도 초기에 차단이 이뤄지도록 멧돼지 폐사체 발생 여부를 적극 예찰하고 신고할 것을 당부했다.



또한 남은 음식물의 돼지급여가 전면 금지되므로 남은 음식물이 부적정하게 처리되지 않도록 신속히 대체처리 방안을 마련하고, 그 이행여부에 대한 지도·점검을 강화해 줄 것을 요청했다.


한편, 환경부는 지난 18일 아프리카돼지열병이 확진된 연천 양돈농가 주변지역을 조사한 결과, 파주 발생농가와 달리 주변에 멧돼지가 많은 환경임을 확인했다.


이에 주변에 포획틀을 설치해 인근 멧돼지의 바이러스 감염 여부를 검사할 예정이다.


아울러 인근 하천이 바이러스로 오염됐을 가능성을 조사하기 위해 농장 주변 소하천의 바이러스 오염 여부를 분석 중에 있다. 국방부의 협조를 얻어 북한에서 유입되는 임진강, 한탄강, 한강하구 등에서 시료를 채취해 바이러스 검사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조 장관은 “아프리카돼지열병이 추가 확산되지 않도록 관계부처, 지자체 등 관계기관과 협력해 멧돼지와 남은음식물을 철저히 관리하겠다”고 말했다.


<자료출처=정책브리핑 www.korea.kr>




전국

더보기
대구시, 복무 강화로 코로나19 철통 방역 대구시는 최근 정부의 사회적 거리 두기 3단계 격상 검토 등 코로나19의 재확산에 대한 우려가 커짐에 따라 '대구형 사회적 거리 두기'의 일환으로 시청 직원의 복무 형태 및 청사 환경 개선에 대한 선제적이고 강화된 조치에 나선다. 26일 정세균 국무총리가 중앙재난대책본부 회의에서 "전국적으로 사회적 거리 두기 2단계를 발효해 시행하고 있지만, 상황이 나아지지 않으면 사회적 거리 두기 3단계를 적용할 수밖에 없다"고 밝힌 것과 관련, 대구시 차원에서 먼저 강도 높은 복무 강화로 공직사회에서부터 지역 감염 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이기 위한 선제적 조치에 나선 것이다. 이번에 시행되는 대구시의 복무 강화 조치는 정부의 사회적 거리 두기 2단계 시행에 따른 조치사항보다 엄격한 것으로 먼저, 공무원 재택근무를 30% 범위에서 의무적으로 시행한다. 앞서 대구시는 지난 5월부터 부서별 30% 범위 내 재택근무를 자율적으로 시행하고 있지만, 이보다 강화된 조치로서 8월 중 의무시행을 시행해 공무원 조직 내 사회적 거리 두기 실천을 강조한 것이다. 또한 대구시는 공무원 조직 내 확진자 발생 시 업무 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해 직근 상·하급자(시장·부시장, 국장·주무과장, 과장·

피플

더보기
박양우 문체부 장관 “문화·예술로 코로나 우울 이겨내자”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2020 에든버러 문화장관회의’에서 한국의 코로나19 방역과 문화예술의 중요성을 소개한다. 오는 22일부터 26일까지 열리는 ‘2020 에든버러 문화장관회의’는 ‘코로나19 상황 아래 문화의 변혁적 힘’을 주제로 코로나19 확산 상황을 고려해 온라인 방식으로 개최된다. 이번 영상 연설은 한국 정부의 성공적인 코로나19 감염병 확산 방지를 비롯한 문화예술 분야 방역과 지원 대책에 깊은 인상을 받은 문화장관회의 주최 측의 요청으로 이뤄졌다. 문체부는 지난 6월 3일에도 영국 디지털문화미디어체육부 올리버 다우든 장관의 요청으로 한영 문화장관 간 화상회의를 통해 문화예술 분야 방역 경험과 코로나19 관련 지원정책을 공유한 바 있다. 박양우 장관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국립문화예술기관의 온라인 공연·전시와 방탄소년단(BTS)의 ‘방방콘’ 등 비대면 문화예술 활동 사례를 소개하며 “4차 산업혁명시대의 새로운 기술과 문화예술 콘텐츠가 함께 한다면 코로나19와 같은 세계적 위기 속에서도 새로운 문화예술의 장을 열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우리나라의 개인방역 5대 기본수칙인 ‘거리는 멀어져도, 마음은 가까이’라는 말처럼 코로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