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8 (월)

  • 흐림동두천 10.2℃
  • 맑음강릉 18.8℃
  • 흐림서울 15.7℃
  • 맑음대전 17.4℃
  • 맑음대구 15.9℃
  • 맑음울산 16.7℃
  • 맑음광주 17.2℃
  • 맑음부산 19.0℃
  • 맑음고창 16.9℃
  • 구름조금제주 18.1℃
  • 흐림강화 12.7℃
  • 맑음보은 15.7℃
  • 맑음금산 16.3℃
  • 맑음강진군 18.5℃
  • 맑음경주시 18.6℃
  • 맑음거제 17.0℃
기상청 제공

서울

서울 중구, 다중이용시설 등 287개소에 사물주소판 설치

URL복사

 

서울 중구(구청장 서양호)가 주민의 주소 이용에 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버스정류장, 어린이공원 등 다중이용시설에도 주소를 부여하고 사물주소판을 설치했다고 밝혔다.

 

사물 주소는 도로명과 기초번호를 활용해 건물에 해당하지 않는 시설물의 위치를 특정한 정보로 버스 및 택시 정류장, 옥외시설에 설치된 승강기, 옥외 대피 시설 등이 해당 시설물에 속한다.

 

그간 주민들이 많이 찾는 곳이지만 건물이 아닌 다중이용시설에는 주소가 부여되지 않아서 도로나 각종 시설물 근처에서 사고가 일어났을 때 신속한 대처가 어렵다는 문제가 지속해서 제기돼왔다.

 

이에 구는 올해 초부터 중구 전 지역의 해당 시설물에 사물 주소를 부여해 지난달 말 287개 소에 사물주소판 설치를 완료했다.

 

도로변에 설치된 사물주소판을 활용하면 시설물 주변 도로와 공간 등에서 정확한 위치 확인이 가능해 교통사고나 위급한 상황이 발생하는 경우 신속하게 구조할 수 있어 안전사고에 빠르게 대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또한 추후 인터넷 포털 사이트와 내비게이션 등에도 반영돼 활용도가 높아지고 모바일 시대에 위치를 기반으로 한 다양한 서비스 이용에도 편리함을 더해줄 예정이다.

 

서양호 중구청장은 "사물 주소 부여를 통해 정확한 위치 파악으로 위급상황 대처뿐 아니라 일상의 편리함을 높여줄 것"이라며 "앞으로 사물 주소가 부여되지 않은 시설물, 장소 등 위치 사각지대를 적극적으로 발굴해 사물 주소 부여를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전국

더보기

피플

더보기
김자인, 체육발전유공 정부 포상전수식서 청룡장 영예 '암벽 여제' 김자인이 체육발전 유공자 포상에서 최고 영예인 체육훈장 청룡장을 받았다. 문화체육관광부는 59번째 ‘체육의 날’인 15일 오후 2시 서울 더플라자 호텔에서 2021 체육발전유공 정부포상 전수식과 제59회 대한민국체육상 시상식을 개최했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해 수상자만 참석하는 간소한 행사로 진행하고, 체육의 날 행사도 온라인으로 즐길 수 있도록 마련했다. 체육발전유공 훈포장은 우리나라 체육발전을 위해 공헌한 선수와 지도자에게 수여하는 체육 분야 최고 영예의 상이다. 각 훈포장 포상 대상자의 훈격은 정부포상 신청을 토대로 수공 기간, 추천 제한 사항, 대회별 평가기준에 따른 합산점수, 훈격별 적용 국제대회 기준의 충족 여부 등을 확인해 정해진다. 올해 포상 대상자는 ▲청룡장에 대한산악연맹 김자인 선수와 충청북도 장애인 체육회 민병언 선수 등 8명 ▲맹호장에 대한수중핀수영협회 김태균 선수와 대한장애인체육회 김병우 생활체육위원장 등 10명 ▲거상장에 강원도청 펜싱팀 정길옥 선수와 대한장애인론볼연맹 이성진 감독 등 9명 ▲백마장에 대한수중핀수영협회 이희원 선수와 전 서울특별시 장애인체육회 휠체어농구팀 고 한사현 감독 등 4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