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4 (금)

  • 구름많음동두천 21.2℃
  • 구름많음강릉 23.5℃
  • 서울 20.8℃
  • 흐림대전 23.3℃
  • 흐림대구 24.3℃
  • 울산 24.3℃
  • 흐림광주 22.7℃
  • 부산 22.3℃
  • 흐림고창 22.7℃
  • 제주 25.4℃
  • 맑음강화 21.2℃
  • 구름많음보은 23.3℃
  • 흐림금산 23.3℃
  • 흐림강진군 23.0℃
  • 흐림경주시 24.4℃
  • 흐림거제 22.8℃
기상청 제공

피플

사천시, 제9회 '박재삼문학상' 수상자에 복효근 시인 선정

 

박재삼문학상운영위원회(위원장 정삼조)는 제9회 박재삼문학상 수상시집으로 복효근 시인의 '예를 들어 무당거미'(현대시학사)를 선정했다고 21일 밝혔다.

 

복효근 시인은 1962년 전북 남원 출생으로 1991년 계간지 '시와 시학'으로 등단했으며 시집은 '당신이 슬플 때 나는 사랑한다', '새에 대한 반성문' 등이 있다.

 

박재삼문학상은 지난해에 발행된 시집 중에서 박재삼 시인의 문학정신에 부합하는 시집 1권을 선정하는데 올해 심사의 예심은 김남호 시인, 여태천 시인, 박소란 시인, 본심은 이재무 시인, 공광규 시인 등이 맡았다.

 

박재삼문학상 시상식은 7월 말 박재삼문학관에서 열릴 예정이며 수상자에게는 상금 1천만 원이 주어진다.

 

복효근 시인의 작품이 수록된 수상작품집이 함께 발간될 예정이다.

 

정삼조 위원장은 "박재삼 문학상 심사를 통해 박재삼 시인의 서정에 부합하는 복효근 시인의 시집을 발견하게 돼 감사하다. 올해는 박재삼문학상만 진행했는데 내년부터는 박재삼문학제도 함께 개최해 박재삼 시인의 문학성을 널리 알리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전국

더보기
신안군, 홍도 '섬 원추리 축제' 개최 전남 신안군(군수 박우량)은 우리나라에서 가장 가보고 싶어 하는 관광지로 손꼽히는 홍도에서 '섬 원추리 축제'를 개최한다고 23일 밝혔다. '문화와 예술이 함께하는 홍도 섬 원추리 축제'라는 주제로 오는 7월 8일부터 17일까지 개최되는 섬 원추리 축제는 홍도1구~2구 마을의 육상 포토존과 신비로운 홍도의 해안선을 따라 피어난 원추리꽃을 배경으로 하고 있다. 식물명이 별도로 존재하는 '홍도원추리'는 다른 원추리에 비해 꽃이 유난히 크고 아름다우며 질감이 고와 관상 가치가 매우 뛰어나 자생식물로서의 큰 가치를 지니고 있으며 홍도의 인문환경과 역사를 함께하고 있다. 육지 주민이 보릿고개를 보낼 때 홍도 주민은 원추리 잎으로 나물을 만들어 먹으면서 배고픔을 견디어 냈으며 원추리꽃이 지고 나면 원추리 잎을 잘라 새끼를 꼬아 띠 지붕을 만들고 배 밧줄, 광주리 등 생활에 필요한 필수도구를 만들어 쓰면서 살아왔다. 최성진 추진위원장은 "다채로운 문화행사와 다양한 이벤트를 함께 마련하고 홍도를 찾아오는 모든 분이 홍도원추리와 아름다운 절경을 만끽하며 다시 찾아오고 싶은 홍도가 되도록 준비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전라남도 신안군에 소재한 홍도는 신비스러운

피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