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16 (수)

  • 흐림동두천 3.5℃
  • 맑음강릉 8.3℃
  • 박무서울 5.6℃
  • 박무대전 6.1℃
  • 박무대구 6.8℃
  • 구름많음울산 7.8℃
  • 박무광주 8.2℃
  • 구름많음부산 9.7℃
  • 맑음고창 8.2℃
  • 맑음제주 10.7℃
  • 구름많음강화 1.1℃
  • 흐림보은 3.1℃
  • 구름많음금산 4.8℃
  • 구름많음강진군 2.9℃
  • 구름많음경주시 5.6℃
  • 구름많음거제 7.6℃
기상청 제공

피플

황선홍·이영표 등 7인, 2023 아시안컵 한국 유치 위해 뛴다

축구협회서 알림대사 발대식…문체부 장관 “유치 아낌없이 지원”

23세 이하 축구국가대표팀 황선홍 감독, 대한축구협회 이영표 부회장, 붉은악마 이중근 의장, 개그맨 이수근, 안무가 아이키, 스포츠 해설위원 박문성, 스포츠 캐스터 배성재 등 7명이 ‘2023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이하 2023 아시안컵)’의 대한민국 유치를 위해 발 벗고 나선다.


문화체육관광부는 대한축구협회와 함께 ‘2023 아시안컵’에 대한 국민적 관심을 높이고 대한민국의 성공적인 유치를 기원하기 위해 다양한 분야의 유명인사를 알림 대사로 선정하고 2일 오전 대한축구협회 축구회관 2층에서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알림 대사로 선정된 황선홍 씨와 이영표 씨는 명실공히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축구 인사로서 2002년에는 월드컵의 주역으로 활약했다. 현재는 각각 23세 이하 축구국가대표팀 감독, 대한축구협회 부회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이중근 씨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축구 응원단 ‘붉은악마’의 의장으로 국가대표팀 경기마다 열광적인 응원을 주도하는 등 국가대표팀의 큰 버팀목이 되고 있다.


이수근 씨는 연예인 중 축구를 좋아하는 대표적인 인물로 바쁜 일정 속에서도 연예인 축구단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에스비에스(SBS) 인기 프로그램 <골 때리는 그녀들>의 해설도 맡고 있다.


대중적으로 많은 지지를 받으며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아이키 씨는 스포츠레저학 전공자로서 본인뿐 아니라 가족들의 축구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알린 바 있다.


박문성 씨와 배성재 씨는 월드컵 등 축구 중계에서 각각 해설위원과 캐스터로 오랜 기간 호흡을 맞춰왔다. 배성재 씨는 이수근 씨와 함께 <골 때리는 그녀들>의 해설자로도 활동하고 있고 박문성 씨는 축구 관련 인기 유튜브 채널을 운영하고 있다.



박보균 문체부 장관은 “‘2023 아시안컵’의 대한민국 유치를 위해 알림 대사로 참여한 모든 분들께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며 “축구와 한국문화(케이컬처)를 결합하면 축구대회의 지평을 매력적으로 확장할 수 있다. ‘2023 아시안컵’이 많은 아시아인이 함께하는 문화·스포츠 축제가 될 수 있도록 한국에 유치해 개최하는 데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피플

더보기
이동섭 일진그룹 부회장, 모교 고려대에 발전기금 1억원 기탁 이동섭 일진그룹 부회장이 고려대 경영대학을 위해 써달라며 1억을 기탁했다. 고려대학교(총장 정진택)는 지난 17일 오후 고려대 본관에서 일진그룹 이동섭 부회장, 이명수 부사장과 고려대 정진택 총장, 배종석 경영대학장, 송혁기 대외협력처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경영대학 발전기금 기부식'을 가졌다. 기부식에서 고려대 경영대 89학번인 이동섭 부회장은 "고려대 경영대학은 지금의 나를 있게 한 마음의 고향이다. 고려대 117년의 역사와 함께한 경영대학이 시대의 요구에 발맞추고 새로운 흐름을 선도하는 글로벌 최고의 명문으로 발전하기를 소망한다"고 기부 동기를 밝혔다. 정진택 고려대 총장은 "1905년 이재학과를 모태로 출발해 국내 경영학 교육을 선도해온 고려대 경영대학에서 배출된 우수한 교우들은 기업과 경제의 발전뿐만 아니라 사회와 국가 발전에 지속적으로 기여해왔다"며 "명실공히 세계적 경영대학으로서 시대의 요구에 발맞추고 새로운 흐름을 선도하기 위해 끊임없이 혁신하는 대학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감사를 전했다. 한편 1973년 창업한 일진그룹은 자동차 단조 부품, 새시 부품, 휠베어링 사업을 거치면서 글로벌 업체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는 자동차 부품회사로 성장했고 국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