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1.11 (목)

  • 맑음동두천 2.4℃
  • 맑음강릉 5.0℃
  • 박무서울 3.9℃
  • 구름많음대전 3.1℃
  • 맑음대구 3.5℃
  • 맑음울산 3.0℃
  • 구름많음광주 4.4℃
  • 맑음부산 4.9℃
  • 구름많음고창 4.2℃
  • 맑음제주 7.8℃
  • 구름많음강화 4.1℃
  • 맑음보은 1.8℃
  • 맑음금산 1.5℃
  • 맑음강진군 0.8℃
  • 맑음경주시 0.1℃
  • 맑음거제 4.3℃
기상청 제공

정치

“3차 방류 계획대로 이뤄지고 있어…삼중수소 배출목표치 만족”

신재식 원안위 국장 “3~10㎞ 이내 해역 시료, 이상치 판단 기준 미만”

신재식 원자력안전위원회 방사선방재국장은 13일 “10일부터 12일까지 도쿄전력 측 데이터를 검토한 결과, 3차 방류가 계획대로 이뤄지고 있음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신 국장은 이날 일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 관련 서면 브리핑을 통해 “해수 배관 헤더에서 채취한 시료에서는 리터당 133~188베크렐의 삼중수소가 측정돼 배출 목표치인 리터당 1500베크렐을 만족했다”고 전했다.

실시간 모니터링 데이터와 관련, “오염수 이송 유량은 시간당 최대 19.14㎥, 해수 취수량은 시간당 1만 4907~1만 5203㎥가 측정돼 계획 범위 내에 있음을 확인했다”고 설명했다.

지난 12일까지 방류된 오염수는 총 4778㎥, 삼중수소 배출량은 총 6943억 베크렐인 것으로 확인됐다.

신 국장은 또 “도쿄전력이 9일과 10일 원전으로부터 3㎞ 이내 해역 10개 정점에서 시료를 채취했으나 11일에는 기상 악화의 영향으로 2개 정점에서만 시료를 채취했다”며 “공개된 분석 결과는 모두 이상치 판단 기준인 리터당 700베크렐 미만으로 기록됐다”고 밝혔다.

원전으로부터 3~10㎞ 이내 해역에서 도쿄전력이 8일 3개 정점에서 채취한 시료와 9일 1개 정점에서 채취한 시료에 대한 분석 결과가 10일과 11일에 각각 공개됐다.

신 국장은 이에 대해 “3~10㎞ 이내 해역 시료의 분석 결과 역시, 이상치 판단 기준인 리터당 30베크렐 미만이었다”고 전했다.

한편 지난 10일까지 추가된 생산단계·유통단계 우리 수산물 방사능 검사는 각각 53건과 92건으로 모두 적합한 것으로 나타났다.

8일 실시된 일본산 수입 수산물 방사능 검사는 26건으로, 방사능이 검출된 수산물은 없었다고 해양수산부는 밝혔다.

아울러 지난 브리핑 이후 남동해역 4대 지점, 남중해역 5개 지점, 원근해 10개 지점의 시료 분석 결과가 추가로 도출됐다.

박성훈 해수부 차관은 이에 대해 “세슘134는 리터당 0.064 베크렐 미만에서 0.082 베크렐 미만, 세슘137은 리터당 0.055 베크렐 미만에서 0.083 베크렐 미만, 삼중수소는 리터당 6.6 베크렐 미만에서 7.2 베크렐 미만이었다”며 “이는 WHO 먹는 물 기준 대비 훨씬 낮은 수준으로, 방류 이후에도 우리 바다는 ‘안전’한 것으로 확인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전국

더보기
울진군 교육발전특구 지정 총력 울진군(군수 손병복)은 11일 교육부의 교육발전특구 시범지역 지정·신청에 적극 대응하고자 '울진군 교육발전특구 추진 협력체'(이하 ‘협력체’)를 구성하고 위촉식과 사업계획 보고회를 진행했다. 협력체는 손병복 울진군수와 황석수 울진교육지원청교육장을 공동위원장으로 하고 3개 대학교(영남대, 동국대 WISE 캠퍼스, 경일대학교)교수, 관내 초·중·고등 교육기관 대표, 관내 학교별 대표 학부모를 위원으로 폭넓게 구성하여 울진군 공교육 혁신을 위한 다양한 의견을 수렴할 수 있도록 하였다. 교육발전특구는 정부의 지역균형발전 정책 중 하나로 지방자치단체, 교육청, 대학, 지역 기업·공공기관 등이 협력하여 공교육 혁신, 지역인재 양성, 정주 여건 개선 등을 종합적으로 지원하는 사업이다. 교육부에서는 공모를 통해 올해 3월 교육발전특구 시범지역을 지정할 예정이다. 위촉식 진행 후 준비한 기획서(안)을 바탕으로 ▲늘봄학교 운영방안 ▲자율형 공립고 우수 모델 창출 방안 ▲학교복합시설 지원사업 방안 ▲국가산업단지 입주 대기업과 고등학교·대학교의 연계를 통해 기업이 원하는 인재를 뽑기 위한 교육과정 개설 방안 ▲대학교 유치 및 특례 입학 ▲지역 정주여건 개선을 통한 지역 인재 유출

피플

더보기
유인촌 장관 “로컬100 보러 로컬로 가요”…첫 방문은 밀양~통영 “로컬 100 현장을 직접 찾아 문화로 지역에 가고, 머물고, 살고 싶게 만들겠습니다.” 유인촌 문화체육부장관이 21일 오전 서울역 3층 ‘로컬100’ 홍보관 앞에서 ‘로컬로’ 캠페인의 시작을 알렸다. 문체부는 지난 10월 지역의 문화 매력을 찾아내고 지역 문화의 가치를 널리 알리기 위해 지역 문화명소, 콘텐츠, 명인 등을 로컬 100으로 선정했다. 앞으로는 지역문화자원에 기반을 둔 ‘로컬100’을 국내외에 집중 홍보해 내외국인의 지역 방문 확대를 촉진할 계획이다. 그 일환으로 문화체육관광부는 밀양시, 코레일관광개발, 지역문화진흥원과 ‘로컬100 기차여행-밀양편’을 출시하고, ‘로컬100’이 있는 지역을 방문하자는 캠페인 ‘로컬100 보러 로컬로 가요(이하 로컬로)’를 이날부터 내년 12월 말까지 진행한다. ‘로컬로’ 캠페인은 국내외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개인 또는 기관의 누리소통망(유튜브, 인스타그램, 카카오톡, 페이스북 등)에 ‘로컬100’ 지역 방문 인증 사진 또는 영상 등을 게시하고, ‘로컬100’, ‘로컬로’ 또는 ‘로컬100’ 방문 장소 이름 등을 핵심어로 표시(해시태그)하면 캠페인에 참여할 수 있다. 게시물과 함께 캠페인에 동참할 지인 2명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