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1 (목)

  • 흐림동두천 19.3℃
  • 구름많음강릉 13.9℃
  • 흐림서울 20.5℃
  • 구름많음대전 20.9℃
  • 구름조금대구 16.6℃
  • 흐림울산 13.7℃
  • 구름많음광주 20.1℃
  • 구름많음부산 14.6℃
  • 구름많음고창 18.1℃
  • 맑음제주 20.1℃
  • 흐림강화 17.0℃
  • 구름조금보은 19.5℃
  • 구름조금금산 20.7℃
  • 구름조금강진군 17.1℃
  • 흐림경주시 14.7℃
  • 구름조금거제 15.3℃
기상청 제공

【독자詩】 무제-7 / 김병연


독서는 인간을 풍부하게 만들고
대화는 인간을 재치 있게 만들며
글을 쓰는 것은 인간을 정확하게 만든다.


그 유명한 처칠과 에디슨과 아인슈타인의 공통점은
학교에서도 포기한 학습부진아였지만
아무도 못 말리는 독서광이었다.


아쉬워하지 않고 후회하지 않는 삶이
어디에 있겠으며
비바람 맞고 눈보라 이겨내며 살아가지 않는 나무가
어디에 있으랴만
삶에는 모범답안은 있어도 정답은 없기에
모순과 갈등과 후회는 있게 마련인 것 같다.


겸손한 사람이 훌륭한 일을 했을 때는
존경이라는 감동이 생기고
교만한 사람이 같은 일을 했을 때는
시기와 질투라는 감정이 생기기 쉽다.


역사에 특별한 흔적을 남기고 간 사람들을 보면
마냥 세파에 떠밀려 살아온 것이 아니고
치열하게 자신과 환경에 항거하며
가치 있는 삶을 산 사람들이 많다.


인생은 한 권의 책과 같다.
어리석은 사람은 대충 책장을 넘기지만
현명한 사람은 공들여 읽고 메모까지 한다.


철나자 죽는다는 말처럼
비로소 삶의 의미를 깨닫고 나니
죽음을 완성할 시간조차 주어지지 않는 것이 인생이다.


마지막 시간이 지나간 후 폐허의 시간에서
목 놓아 울어본들 무슨 소용이 있겠는가.


이 세상은 우리의 필요를 위해서는 풍요롭지만
탐욕을 추구하는 사람에게는
말할 수 없이 궁핍한 곳이다.


태산이 안개에 가렸다고 동산이 될 수 없고
참나무가 비에 젖었다고 수양버들이 될 수 없듯이
걸레는 빨았다고 해서 행주가 될 수는 없다.


작은 촛불은 바람이 불면 곧 꺼지지만
산에 불이 났을 때 바람이 불면 더 잘 타는 것처럼
장애물이 아무리 크고 높다고 해도
시련이 아무리 무섭게 밀려와도
인격의 틀이 크면 오히려 전화위복이 될 수 있다.


김병연 / 시인 · 수필가




전국

더보기
고흥군, 대한민국 대표브랜드 대상 '출산장려도시 부문' 선정 전남 고흥군(군수 송귀근)은 지난 21일 iMBC, 동아닷컴, 한경닷컴이 공동주최하고 동아일보, 한국경제신문이 후원하는 '2020년 대한민국 대표브랜드 대상'의 '출산장려도시 부문'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지난 1월 30일부터 2월 16일까지 진행된 '2020년 대한민국 대표브랜드 대상' 선정은 소비자 조사를 통해 조사 부문별 브랜드 특성에 따라 최초 상기도, 보조 인지도, 마케팅 활동, 브랜드 선호도 등에 대해 분야별로 소비자들에게 가장 사랑받는 최고의 브랜드를 선정한다. 군이 출산장려도시 부문에서 전국 최고의 대표 브랜드임을 공식 확인받아 이번 상에 선정되게 됐다. 군은 인구 유입과 저출산 극복을 위해 '사람이 돌아오는 행복 고흥'의 3대 전략 중 하나인 '고흥愛 아이 행복'을 내걸고 임신·결혼·출산·양육·교육에 걸쳐 아이 키우기 좋은 건강한 도시 만들기에 앞장서고 있다. 민(民)은 스스로 관(官)은 더불어 협력과 소통으로 출산장려 맞춤형 정책을 시행하고 있다. 이에 따라 군은 민·관 협력 사업으로 지역 독지가와 기관사회단체가 후원에서 배송까지 출산 가정에 축하 축복 꾸러미 세트와 지역사랑 상품권 지원사업, 백일사진 촬영권 지원, 셋째아 이상 돌맞이 축하금

피플

더보기
‘2020년 방송통신 국민정책참여단’ 30명 출범 국민이 생활 속에서 체감할 수 있는 정책을 만들기 위해 방송통신 국민정책참여단이 출범한다. 방송통신위원회는 21일 정부과천청사에서 ‘2020년 방송통신 국민정책참여단 출범식’을 열고 새로 구성된 30명의 국민정책참여단 위원들에게 위촉장을 수여했다고 밝혔다. ‘방송통신 국민정책참여단’은 범정부적인 정부혁신의 일환으로 방송통신 정책과정에 일반시민과 관련 정책수요자들이 참여하여 함께 정책을 고민하고 개선하는 시민 참여조직이다. 이번에 출범한 국민정책참여단은 방통위 정책에 대한 국민의 직접참여 통로를 만들어 이를 통해 국민이 생활속에서 체감할 수 있는 혁신성과를 이끌어 내고자 조직됐다. 방통위는 ▲시청자위원회 운영개선 ▲불법스팸 방지 규제 개선 ▲방송콘텐츠 가치정보 분석·제공 서비스 개선등 국민생활과 밀접한 3개 과제 정책개선을 위해 30명의 국민정책참여단을 구성, 정책현장 방문 및 국민 인터뷰와 브레인스토밍 등의 활동을 추진할 예정이다. 표철수 방통위 부위원장은 위원들에게 위촉장을 수여하면서 “국민들이 체감하고 공감하는 아이디어의 발굴과 정책개선이 이루어 질 수 있도록 역동적인 활동을 해 줄 것”을 당부하면서 “방통위도 국민이 중심되는 방송통신의 실현을 위해 더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