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1 (월)

  • 구름많음동두천 23.2℃
  • 구름많음강릉 21.4℃
  • 맑음서울 24.7℃
  • 맑음대전 24.3℃
  • 구름많음대구 23.1℃
  • 구름많음울산 21.5℃
  • 맑음광주 24.4℃
  • 구름많음부산 22.9℃
  • 맑음고창 24.0℃
  • 구름조금제주 23.8℃
  • 구름조금강화 23.2℃
  • 구름많음보은 21.8℃
  • 맑음금산 22.5℃
  • 맑음강진군 25.7℃
  • 흐림경주시 22.9℃
  • 구름많음거제 23.5℃
기상청 제공

전국

인천 부평구, 2020년 독감 무료 예방접종 실시

URL복사

인천 부평구(구청장 차준택)가 코로나19와 증상이 비슷한 인플루엔자(독감)의 동시 유행을 사전 차단하기 위해 노인과 임신부, 어린이 등 고위험군에 대한 인플루엔자 무료 예방접종을 실시한다.

 

이번 예방접종은 고위험군에게 예방접종을 적기에 실시해 질병을 예방하고, 이동이 불편한 주민들에게 근거리의 의료기관을 이용하도록 돕기 위해 마련됐다.

 

대상은 생후 6개월 이상부터 18세 이하 어린이를 비롯해 임신부, 만 62세 이상 주민, 장애 정도가 심한 장애인(구 장애 1∼3급), 요양보호사는 위탁 의료기관에서 예방접종을 받을 수 있다.

 

이 외에 위탁의료기관 접종 대상 제외 연령 중 의료급여 1·2종 주민이나 국가유공자 본인 등은 보건소에서 예방접종을 추진한다.

 

접종 기간은 대상별로 차이가 있기에 보다 자세한 내용은 부평구 보건소(☎032-509-8253, 8287)나 청천보건지소(032-509-8956, 8957)로 문의하면 확인할 수 있다.

 

생후 6개월 이상 만 12세 이하 어린이는 1회 접종 대상이 9월 22일∼12월 31일까지, 2회 접종 대상이 9월 8일부터 2021년 4월 30일까지다.

 

또 만 13∼18세는 9월 22일부터 12월 31일까지, 임신부는 9월 22일부터 내년도 4월 30일까지, 만 75세 이상은 오는 10월 13일부터 12월 31일까지다.

 

부평구 보건소 관계자는 "계절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대상자들이 가까운 위탁의료기관을 이용하도록 도와 대기시간을 줄이고 안전하게 접종을 받을 수 있도록 할 것"이라며 "코로나19와의 동시 유행에 대비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자료출처 : 인천부평구청>




전국

더보기
목포시, 스탬프투어 앱으로 관광 즐기고 선물도 받아 가세요 목포시는 스마트 관광 시대를 맞아 목포를 찾는 관광객들이 보다 편리하고 손쉽게 여행지를 둘러볼 수 있는 방안으로 스마트 관광 애플리케이션 '스탬프 투어'를 소개했다. '스탬프 투어'는 춤추는 바다분수, 목포해상케이블카, 목포근대역사1·2관, 시화골목, 스카이워크 등 목포를 대표하는 주요관광지 25개소를 방문하면 스탬프를 획득할 수 있는 앱으로 구글 플레이스토어와 앱 스토어에서 다운받을 수 있다. 스탬프 획득 방법은 ▲'스탬프투어'를 핸드폰에 설치하고 ▲관광지를 방문해서 '스탬프투어'를 실행한 후 ▲'스탬프투어' 앱에서 제공하는 스탬프를 받으면 된다. 스탬프투어의 강점은 종이로 제작된 관광안내책자를 소지하지 않고도 핸드폰을 통해 관광지에 대한 정보를 수시로 검색할 수 있고, 스마트관광 해설사로부터 직접 해설을 청취할 수 있다는 점이다. 시는 스탬프투어 관광을 활성화하기 위해 스탬프투어 관광객들에게 소정의 상품권을 지급하고 있다. 앱 이용자는 관광지 24개소를 방문해 스탬프를 획득하면 3만원, 17개소 방문 시 2만원, 10개소 방문 시 1만원 상당의 상품권을 받을 수 있다. 다만, 목포시민의 경우에는 상품권을 지급하지 않는다. 목포시 관계자는 "스마트 관광 시

피플

더보기
박양우 문체부 장관 “문화·예술로 코로나 우울 이겨내자”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2020 에든버러 문화장관회의’에서 한국의 코로나19 방역과 문화예술의 중요성을 소개한다. 오는 22일부터 26일까지 열리는 ‘2020 에든버러 문화장관회의’는 ‘코로나19 상황 아래 문화의 변혁적 힘’을 주제로 코로나19 확산 상황을 고려해 온라인 방식으로 개최된다. 이번 영상 연설은 한국 정부의 성공적인 코로나19 감염병 확산 방지를 비롯한 문화예술 분야 방역과 지원 대책에 깊은 인상을 받은 문화장관회의 주최 측의 요청으로 이뤄졌다. 문체부는 지난 6월 3일에도 영국 디지털문화미디어체육부 올리버 다우든 장관의 요청으로 한영 문화장관 간 화상회의를 통해 문화예술 분야 방역 경험과 코로나19 관련 지원정책을 공유한 바 있다. 박양우 장관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국립문화예술기관의 온라인 공연·전시와 방탄소년단(BTS)의 ‘방방콘’ 등 비대면 문화예술 활동 사례를 소개하며 “4차 산업혁명시대의 새로운 기술과 문화예술 콘텐츠가 함께 한다면 코로나19와 같은 세계적 위기 속에서도 새로운 문화예술의 장을 열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우리나라의 개인방역 5대 기본수칙인 ‘거리는 멀어져도, 마음은 가까이’라는 말처럼 코로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