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25 (수)

  • 흐림동두천 14.8℃
  • 구름많음강릉 14.9℃
  • 흐림서울 15.3℃
  • 구름조금대전 20.2℃
  • 구름조금대구 19.7℃
  • 구름조금울산 14.5℃
  • 구름많음광주 18.4℃
  • 구름조금부산 14.7℃
  • 구름많음고창 18.5℃
  • 흐림제주 17.6℃
  • 흐림강화 13.3℃
  • 구름많음보은 19.5℃
  • 맑음금산 19.4℃
  • 구름많음강진군 15.7℃
  • 맑음경주시 15.8℃
  • 구름많음거제 15.7℃
기상청 제공

대구ㆍ경북

대구 청년쉐프, 응원 도시락으로 기부 행렬에 동참

대구시에서 운영하는 청년 외식 창업 실전경험 지원 사업인 '청년 팝업 레스토랑'의 청년 쉐프들이 취약계층의 코로나19 극복 응원을 위해 팔을 걷고 나섰다.

 

올해 2월 공모와 오디션 심사를 거쳐 선발된 청년 팝업 레스토랑 6기 참가자 6명은 본인이 직접 개발한 음식을 코로나 극복을 위해 따뜻한 응원의 마음을 담아 도시락(대구樂)으로 만들었다.

 

도시락은 지난 23일부터 시작해 다음 달 3일까지 10일간 관내 요양원, 장애인 시설 등 9곳에 매일 50개씩 500개 정도 전달할 예정이다.

 

이번 기부는 사회에 진출하기 전 예비 창업 청년 쉐프들에게 코로나19 위기 상황에 시민들을 위한 재능 나눔의 기회를 제공하고 취약계층에게는 따뜻한 희망을 줄 수 있어 더욱 의미가 크다.

 

청년 팝업 레스토랑 참가자들은 "응원의 마음으로 정성껏 도시락을 만들었다 맛난 도시락이 코로나19 극복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마음을 전했다.

 

출처 : 대구광역시청




전국

더보기

피플

더보기
【인터뷰】 우한 교민 이송 현장 지휘 이상진 외교부 재외동포영사실장 ‘코로나19’ 진원지인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 일대가 지난달 23일 봉쇄되자 정부는 30~31일 발이 묶인 우리 교민들을 국내로 이송하기 위해 전세기를 2차례 보냈다. 또 마지막 한 명까지 데리고온다는 사명감으로 지난 11일 오후 3번째 전세기가 다녀왔다. 전세기에는 이상진 외교부 재외동포영사실장을 팀장으로 하는 정부 신속대응팀이 동승했다. 신속대응팀은 외교부 직원과 국립중앙의료원 의료진, 국립인천공항검염소 검역관 등 10여 명으로 구성돼 교민들의 귀국을 지원했다. 중국 정부와 우리 신속대응팀의 철통 보안·검역 속에 1차 368명, 2차 333명, 3차 147명 등 총 848명의 교민들이 안전하게 국내로 들어올 수 있었다. 정책브리핑은 18일 이상진 외교부 재외동포영사실장을 만나 긴장감이 돌았던 당시 상황과 검역 과정에 대해 자세하게 들어봤다. - 코로나19 발원지인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에 남아있는 우리 국민들을 데려오기 위해 투입된 전세기에 두차례 탑승해 다녀오셨는데요, 먼저 간단히 소회를 말씀해 주세요. 코로나19가 급속도로 확산되면서 우한시를 포함한 후베이성의 교통이 사실상 봉쇄되고, 피해가 심각해지고 있는 상황에서 우리 국민들을 보호하기 위해 임시항공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