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6 (금)

  • 맑음동두천 1.0℃
  • 맑음강릉 6.4℃
  • 맑음서울 2.6℃
  • 맑음대전 4.0℃
  • 맑음대구 7.7℃
  • 맑음울산 7.3℃
  • 맑음광주 7.5℃
  • 맑음부산 9.1℃
  • 맑음고창 5.9℃
  • 맑음제주 10.3℃
  • 맑음강화 -0.4℃
  • 맑음보은 -0.6℃
  • 맑음금산 1.7℃
  • 맑음강진군 4.1℃
  • 맑음경주시 3.7℃
  • 구름조금거제 8.2℃
기상청 제공

국제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성공 위해 정부 역량 총결집

유치지원위원회 첫 회의…국내 준비상황 점검·외교활동 계획 논의

URL복사

정부는 19일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지원위원회’ 첫 회의를 열고 유치 성공을 위해 정부 차원의 역량을 총결집하자는 데 뜻을 모았다.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김부겸 국무총리 주재로 열린 회의에서는 박람회 유치 관련 국내 준비상황을 점검하고 관련 외교활동 계획을 논의했다.



또 다음달 열리는 국제박람회기구(BIE) 총회에서의 경쟁 프레젠테이션과 내년 5월로 예정된 공식 유치계획서 제출 준비상황에 대한 점검도 이뤄졌다.


이와 함께 우리 정부의 강력한 유치 의지를 표명하는 범정부적 지지서한 발송, 개도국 회원국 지지 확보를 위한 지원, 정부 고위급 인사의 유치 활동 확대, 개최부지 및 박람회장 조성을 위한 정부의 역할을 검토했다.


이날 회의에는 기획재정부, 산업통상자원부 등 관계부처 장관과 부산시장,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위원회 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세계박람회는 올림픽, 월드컵과 더불어 3대 국제행사 중 하나로 인류 문명을 총 결집한 산업과 문화 소통의 장이자 전지구적 도전에 대비하고 미래의 비전을 제시하는 논의의 장이다.


현재 이들 3대 국제행사를 모두 개최한 국가는 프랑스, 미국, 캐나다, 일본, 독일, 이탈리아 등 6개국이다.


2030년 부산이 이를 유치하면 우리나라는 세계에서 7번째로 3대 국제행사를 모두 개최하는 국가가 된다.


세계박람회는 BIE 공인 등록박람회로 5년에 한 번, 6개월간 열린다. 개최국은 부지만 제공하고 참가국이 자국 경비로 국가관을 건설한다.


현재까지 벨기에, 프랑스, 미국, 캐나다, 일본, 중국, 독일 등 11개국이 세계박람회를 개최한 바 있다.


김부겸 국무총리는 이날 “부산세계박람회는 진행되는 6개월 동안 생산유발 43조원, 취업유발 50만명 등 막대한 경제 파급효과를 창출할 수 있다”며 “장기적으로도 산업구조 고도화, 문화·관광산업 발전, 국가브랜드 제고 등 대한민국의 미래를 이끌어갈 자산을 축적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그러면서 “부산을 포함해 모스크바, 로마 등 5개 도시가 유치를 신청해 유치 성공까지 가는 과정은 절대 호락호락하지 않을 것”이라면서도 서울올림픽, 2002 월드컵, 평창 동계올림픽 등의 성공적 개최, 다양한 분야에서의 한류 바람 등을 언급하며 “우리나라는 세계박람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할 수 있는 충분한 자격이 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