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21 (화)

  • 구름많음동두천 8.7℃
  • 구름조금강릉 12.4℃
  • 구름많음서울 9.0℃
  • 맑음대전 11.9℃
  • 맑음대구 15.0℃
  • 맑음울산 17.5℃
  • 맑음광주 11.9℃
  • 맑음부산 17.3℃
  • 맑음고창 10.6℃
  • 구름많음제주 14.2℃
  • 구름많음강화 8.6℃
  • 맑음보은 11.9℃
  • 맑음금산 11.2℃
  • 맑음강진군 12.4℃
  • 맑음경주시 15.9℃
  • 구름조금거제 17.0℃
기상청 제공

수도권

제16회 천만상상 오아시스 실현회의 개최

서울시 모든 민원발급 비용은 티머니‧교통카드로 터치! 터치!

제16회 천만상상 오아시스 실현회의 개최, 7. 2(목) 15시 서울시청 13층 대회의실

티머니와 교통카드는 대중교통을 포함한 편의점, 택시 등 많은 분야에서 요금 지불수단으로 사용되고 있으므로 관공서의 민원 처리 수수료도 교통카드로 결제하자는 시민제안에 대하여 자치구 민원증명발급 부서 및 동주민센터에서의 단순 민원증명 발급 비용, 수입증지 등 각종 수수료 납부방법을 T-money, 선‧후불 교통 카드, 신용카드로 결재하는 방안 및 서울대공원 입장 게이트에 T-money 시스템 도입 등을 제16회 천만상상 오아시스 실현회의에서 제안자, 시장님, 해당 실‧국장, 시정연 전문가 등 150여명이 모여 심도있는 토의를 거쳐 서울시 정책으로 반영할지 결정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일반가정에서 기르는 반려동물(개‧고양이) 또는 도로 등에서 동물이 폐사할 경우 생활폐기물로 분류되어 처리되고 있는데 "동물사체 처리반"을 운영하여 위생적으로 처리하자는 아이디어와 함께 수상관광택시를 개조, 자전거 선적공간을 만들어 자전거 Rider의 한강을 건너는 문제 해결은 물론 수상관광택시 이용을 활성화시키자 도심건물 옥상마다 "스프링쿨러 설치하고 더운 여름에 분사하여 열섬 현상 해결", 초등학교 부근 도로 등에 "다이얼로그 디스플레이 설치" 등 6건의 아이디어가 논의된다.

이번 실현회의에는 생활공감 주부모니터단(35명), UN 청년홍보 위원(20명), 하이서울 뉴스 시민기자(12명), 여름방학 대학생 아르바이트 학생(35명) 등 150여명 참석하여 제안된 안건에 대해 보다 활발한 토론이 기대된다.



전국

더보기
고흥군, 고흥 대표 먹거리 레시피 전수 등 종합컨설팅 추진 고흥군(군수 송귀근)은 지난해 개발한 대표 음식과 삼치요리의 조리수준 향상을 위해 메뉴를 전수받아 판매 운영 중인 대표 음식 취급 희망업소 12개소와 나로도 삼치음식점 7개소를 대상으로 종합컨설팅을 추진한다고 20일 밝혔다. 군은 그동안 대표 음식을 개발 보급 중이었으며, 판매를 희망하는 업소에서 보다 완벽한 레시피 전수가 필요하고, 현재 운영 중인 삼치음식점은 전수받은 조리법대로 적용 시 대표 음식으로 손색이 없는지 등의 정기점검과 보완이 필요해 진행하게 됐다. 주요 컨설팅 내용은 ▲운영현황 파악 및 분석 ▲업소별 방문 1:1 조리 실습 교육 3회 이상 ▲인테리어 및 정리·수납 개선 방안제시 ▲SNS 활용 온라인 홍보마케팅 전략 등으로 오는 11월까지 7개월간에 거쳐 업소별 맞춤형 컨설팅을 진행한다. 특히 메뉴 맛을 좌우하는 수제 비법 소스와 일시에 많은 이용객이 찾아 혼잡이 예상된 경우를 대비한 대용량 레시피 교육, 식욕을 자극하는 상차림 비법 전수, 메뉴와 조리 방법에 대한 전문가 노하우 전수 등 대표 음식의 맛 향상을 위한 조리 실습에 주력할 예정이다. 한편 고흥군이 지난해 개발한 대표 음식으로는 고흥서대정식, 고흥갈비탕, 나로도삼치정식, 녹동장어요리

피플

더보기
【인터뷰】 우한 교민 이송 현장 지휘 이상진 외교부 재외동포영사실장 ‘코로나19’ 진원지인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 일대가 지난달 23일 봉쇄되자 정부는 30~31일 발이 묶인 우리 교민들을 국내로 이송하기 위해 전세기를 2차례 보냈다. 또 마지막 한 명까지 데리고온다는 사명감으로 지난 11일 오후 3번째 전세기가 다녀왔다. 전세기에는 이상진 외교부 재외동포영사실장을 팀장으로 하는 정부 신속대응팀이 동승했다. 신속대응팀은 외교부 직원과 국립중앙의료원 의료진, 국립인천공항검염소 검역관 등 10여 명으로 구성돼 교민들의 귀국을 지원했다. 중국 정부와 우리 신속대응팀의 철통 보안·검역 속에 1차 368명, 2차 333명, 3차 147명 등 총 848명의 교민들이 안전하게 국내로 들어올 수 있었다. 정책브리핑은 18일 이상진 외교부 재외동포영사실장을 만나 긴장감이 돌았던 당시 상황과 검역 과정에 대해 자세하게 들어봤다. - 코로나19 발원지인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에 남아있는 우리 국민들을 데려오기 위해 투입된 전세기에 두차례 탑승해 다녀오셨는데요, 먼저 간단히 소회를 말씀해 주세요. 코로나19가 급속도로 확산되면서 우한시를 포함한 후베이성의 교통이 사실상 봉쇄되고, 피해가 심각해지고 있는 상황에서 우리 국민들을 보호하기 위해 임시항공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