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16 (금)

  • 맑음동두천 -2.8℃
  • 구름많음강릉 -0.8℃
  • 맑음서울 -1.5℃
  • 맑음대전 -1.7℃
  • 맑음대구 0.8℃
  • 흐림울산 2.5℃
  • 맑음광주 -1.0℃
  • 맑음부산 2.6℃
  • 맑음고창 -4.0℃
  • 구름조금제주 3.9℃
  • 맑음강화 -4.9℃
  • 맑음보은 -2.2℃
  • 맑음금산 -3.2℃
  • 맑음강진군 -2.5℃
  • 흐림경주시 0.4℃
  • 맑음거제 2.0℃
기상청 제공

경제

16개 설 성수품 평균가격, 전년보다 3.2% 낮게 유지

성수품 역대 최대 규모인 25만 6000톤 공급, 960억 규모 할인 지원 등 효과

설 명절 장바구니 부담을 완화하고자 실시 중인 성수품 공급 확대 및 농축수산물 할인 지원이 효과를 거두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농림축산식품부와 해양수산부는 지난달 16일 발표한 설 민생안정 대책의 일환으로 역대 최대 규모로 성수품을 공급하고 할인 지원을 추진해 16개 설 성수품의 평균가격이 지난해보다 3.2% 낮게 유지하고 있다고 8일 밝혔다.

먼저, 두 부처는 지난달 19일부터 이달 7일까지 정부 비축 및 계약재배 물량 등을 활용해 16개 성수품을 계획 대비 105.2%, 평시 대비 1.5배인 25만 6000톤을 공급했다.

특히 가격이 높은 사과·배의 경우 설 1주일 전부터 제수용에 대해 마트 공급가격 인하를 지원했고, 실속 선물세트 10만 개를 준비해 시중가 대비 15~20% 저렴한 가격으로 공급했다.

지난달 11일부터 이날까지는 지난해보다 3배 이상 증가한 940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농축수산물 할인 행사를 진행했다.

이번 행사에는 전국의 대형·중소형 마트 등과 온라인 쇼핑몰 등이 참여했다. 정부가 1인당 2만 원 한도로 30% 할인을 지원하고 참여업체가 추가 할인해 소비자는 최대 60%까지 할인된 가격에 농축수산물을 구매할 수 있었다.

설 명절 직전 사과·배 구입 부담 완화를 위해 할인 지원 예산 100억 원을 추가로 투입해 최대 40%까지 할인을 지원하고, 지난 1일부터는 대형마트와 협업해 사과·배를 반값 이하로도 구매할 수 있도록 했다.

전통시장에서도 제로페이 애플리케이션에서 1인당 3만 원 한도로 30%(수산물은 4만 원, 한도 20%) 할인된 가격에 모바일 상품권을 구매해 가맹점에서 사용할 수 있고, 120개 전통시장(수산물은 85개 전통시장)에서 당일 구매금액의 최대 30%를 온누리상품권으로 현장에서 환급하는 행사도 진행됐다.

이 결과, 지난달 19일부터 이달 7일까지 16대 성수품의 소비자가격은 지난해 설 전 3주간 평균 대비 3.2% 낮은 수준을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지난해 기상재해로 생산이 감소한 사과(10.7%), 배(19.2%)와 전 세계적인 생산감소를 겪고 있는 오징어(9.9%) 등 가격이 지난해보다 다소 높았으나 소고기(-2.8%), 돼지고기(-6.6%), 계란(-11.3%) 등 축산물과 갈치(-11.0%), 명태(-7.6%) 등 수산물 가격이 안정세를 보이며 전체 가격 하락세를 이끌었다.

박수진 농식품부 식량정책실장은 “사과·배 등 주요 농산물의 생산이 감소해 어려운 상황에서도 정부와 생산자·유통업계가 힘을 모아 설 명절 장바구니 물가 부담이 완화됐다”며 “설 이후에도 농축산물 물가가 안정적으로 유지되도록 수급 상황을 매일 점검하고 선제적으로 대응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김현태 해수부 수산정책실장은 “설 이후에도 수산식품 물가 안정세가 유지될 수 있도록 할인 행사를 비롯한 민생안정 대책을 쉬지 않고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전국

더보기
울진대게와 붉은 대게 축제 안전하게 즐기세요~ 울진군(군수 손병복)은 오는 22일부터 25일까지 경북 울진군 후포항 일원에서 개최되는 ‘2024 울진대게와 붉은대게 축제’의 안전사고 대비를 위한 사전 준비를 철저하게 진행하고 있다. 군은 지난 14일 울진군재난상황실에서 부군수를 위원장으로 하는 축제 안전관리계획 심의를 위한 실무위원회를 개최했다. 이날 실무위원회 회의는 축제 주관부서의 안전관리계획 보고를 시작으로 각 분야 전문위원들과 해안가 추락에 대비한 안전관리 전략, 주차 문제 및 긴급차량 통로 확보를 위한 교통 대책 등 유형별 조치사항과 비상연락 체계 구축 등 인파 밀집에 대비한 안전관리 방안에 대한 논의가 이어졌다. 울진군은 심의회에서 나온 여러 보완사항들을 안전관리계획에 수정 반영하여 오는 21일 경찰, 소방, 전기, 가스 등 유관기관 전문가 합동으로 현장 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다. 손병복 울진군수는 “울진의 대표적 명품브랜드인 대게를 주제로 펼쳐지는 축제인 만큼 관광객과 주민들이 대게와 붉은대게를 비롯하여 후포항의 다양한 해산물 먹거리를 푸짐하게 맛 볼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라며“주민과 관광객들이 불편함 없이 축제를 즐길 수 있도록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하고 철저하게 대비하겠다”고 전했다.

피플

더보기
유인촌 장관 “로컬100 보러 로컬로 가요”…첫 방문은 밀양~통영 “로컬 100 현장을 직접 찾아 문화로 지역에 가고, 머물고, 살고 싶게 만들겠습니다.” 유인촌 문화체육부장관이 21일 오전 서울역 3층 ‘로컬100’ 홍보관 앞에서 ‘로컬로’ 캠페인의 시작을 알렸다. 문체부는 지난 10월 지역의 문화 매력을 찾아내고 지역 문화의 가치를 널리 알리기 위해 지역 문화명소, 콘텐츠, 명인 등을 로컬 100으로 선정했다. 앞으로는 지역문화자원에 기반을 둔 ‘로컬100’을 국내외에 집중 홍보해 내외국인의 지역 방문 확대를 촉진할 계획이다. 그 일환으로 문화체육관광부는 밀양시, 코레일관광개발, 지역문화진흥원과 ‘로컬100 기차여행-밀양편’을 출시하고, ‘로컬100’이 있는 지역을 방문하자는 캠페인 ‘로컬100 보러 로컬로 가요(이하 로컬로)’를 이날부터 내년 12월 말까지 진행한다. ‘로컬로’ 캠페인은 국내외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개인 또는 기관의 누리소통망(유튜브, 인스타그램, 카카오톡, 페이스북 등)에 ‘로컬100’ 지역 방문 인증 사진 또는 영상 등을 게시하고, ‘로컬100’, ‘로컬로’ 또는 ‘로컬100’ 방문 장소 이름 등을 핵심어로 표시(해시태그)하면 캠페인에 참여할 수 있다. 게시물과 함께 캠페인에 동참할 지인 2명을